Wicked Little Town

베이징 사는 이야기 본문

즐거운인생/중국

베이징 사는 이야기

민둥 2010.09.12 17:23


베이징에 도착한지 벌써 2주째, 큰 불편한것 없이 나름 잘먹고 잘살고 있슴당!
베이징은 상해보다 화려한 도시는 아니지만 더 웅장하고 거대하다고 해야하나. 매일매일 엄청 큰 건물들과 수많은 사람들을 볼수있다.
올림픽/엑스포 때문인지는 몰라도 확실히 예전보다 훨씬 더 많이 발전하고 깔끔해진 중국의 모습이 느껴진다.

MSRA는 뭐 한국 회사들과 비슷할 정도의 시설이고, 복지도 나름 잘 되어있는것 같다. 먹을것도 많고ㅋㅋ
우리 회사가 있는 곳은 칭화대와 북경대 사이에 위치하고 있는데, MSRA뿐만 아니라 대부분의 IT 회사들이 이곳에 자리잡고 있는것으로 알고있다.
그래서인지 거리에는 외제차도 많이 보이고, 뭐 사람들이 어마어마하게 많다는것을 제외하고는 한국이랑 비슷한 편이라고 해도 되겠다.

베이징의 공기는 그닥 좋은편이 아니라서, 길거리에 있으면 매연도 많고 하늘도 침침하고 그런듯?
공기좋은 대전에서만 살다와서 그런지, 확실히 파란 하늘이 그립기도 하지만. 그나마 요즘은 좀 날씨가 괜찮은 편이다.



책상 다리빼고 다 먹는다는 중국 왕푸징 거리에는 정말 상상도 못할 이상한 음식들을 많이 판다.
요 밑에 사진에 있는 전갈, 해마, 매미들은 모두 살아있는것들! 직접보면 토나오게 징글징글하다 완전ㅋㅋㅋㅋ
불가사리도 있고, 지네도 있고 완전 소름끼치게 징그럽 =ㅁ=)/

하지만 이런것들은 다 관광용 관심끌기위한 상품일뿐, 실제로 먹는 사람들은 거의 없다.
딱한번 노랑머리 외국인이 먹으려 시도하는걸 봤음!ㅋㅋㅋ 윽!ㅋㅋㅋㅋ


특히나 우리또래 중국인들은 우리랑 식성도 비슷하고. 우리가 싫어하고 못먹는 음식들은 얘네들도 못먹는다.
나도 거의 매일을 여기 중국인 친구들이랑 같이 밥을 먹는데, 아직 한번도 이상한 음식을 먹어본 적은 없음.ㅋㅋ 뭐 내가 잘먹는것도 있지만.
다만 대부분의 음식들이 우리나라에 비해 기름기가 많은편인데. 어떻게 그렇게 먹으면서도 살이 찌지 않는다는게 정말 미스테리!




북경 오리로 유명한 음식점인 전취덕(全聚德)에도 가서 오리고기 한번 먹어줬음ㅋㅋ
오리껍질과 살코기 사이에 바람을 빵빵하게 불어넣어서 화덕에 굽는데, 그러면 껍질에는 기름기가 좌르르흐르고 살코기에는 기름없이 단백하다고!
오리한마리를 시키면 옆에 요리사가 직접 와서 순식간에 쓕쓕 썰어서 접시에 내어준다. 
얼마나 빨리 썰어내는지가 맛을 좌우한다고 하는데, 난 아무생각없이 그냥 맛있었음ㅋㅋㅋ 여긴 오리머리까지 먹는데, 징그럽지만 먹을만하다ㅎ
각각의 오리에 고유 ID가 있어서 다 먹고다면 그 오리를 먹었다는 증명서도 준다! 쓸데없지만 괜히 한번 찍어봤음ㅎ



같이 온사람은 나 포함해서 총 11명인데, 내 밑으로 동생 한명있고 거의 다 오빠들이다.
여자가 나밖에 없어서 좀 슬프지만 뭐 내 룸메언니도 있고, 오빠들도 다들 잘해주시고, 전부 친하게 지내고있음둥.



대부분 다른 전공이고 다른 그룹에 있어서 매일매일 회사에서의 생활은 각자의 그룹 중국인 인턴들과 같이 하고있다.
그룹마다 분위기가 많이 다른데, 우리쪽 그룹애들은 전부 착하고 싹싹하고 다들 모두 너무 잘대해줘서 이젠 꽤나 친해졌다.
여기서도 하드웨어쪽에는 여자들이 없더라; 내가 vim쓰는거 보고 놀라워했음ㅠㅠ 안습ㅋㅋㅋㅋ 하지만 그래서 내가 더 사랑받는지도?ㅋㅋ

내가 좋은 사람들만 만나봐서 그런지는 모르겠지만, 중국인들은 대부분 순하고 착하고 때가 안묻었다고 해야하나.
내가 중국어를 좀 할줄아니까 다들 신기해하고 좋아하면서 이제 웬만한 대화는 중국어로 하고있다ㅋㅋ 중국어 빨리 늘겠네ㅋㅋㅋ
중국어로 대화하다가 내가 못알아듣겠다 하면 다시 영어로 하고 이런식의 커뮤니케이션?ㅎㅎ

뭐 다들 석박사 연구원들이고 중국에서 0.1%안에 손꼽히는 학생들만 모아놔서 그런지, 다들 영어도 잘하고. 일도 엄청 열심히하고.
중국이 아직까지 우리보다 후진국이라는 느낌이 없지않아 있긴하지만서도, 여기 있으면 참 느끼는게 많다.
오늘도 주말인데 다들 나와서 열심히 일하고 있고ㅋ 인터넷할려고 출근한 나는 부끄럽ㅠㅠㅋㅋㅋㅋ

그런의미에서 오늘의 블로깅은 여기까지! 후후 다음에보아요~ 쓩!

7 Comments
댓글쓰기 폼